20m

부산 시립미술관 개관 20주년 기념展

The Twentieth Anniversary Exhibition of Busan Museum of Art

Ⅰ모던·혼성 1928~1938
Modern. Hybrid 1928~1938

부산 근대미술의 태동기인 일제시기 부산미술의 내부를 살펴보는 전시이다. 부산지역의 근대미술과 관련하여, 그동안 일제시기를
다루었던 부산미술사는 부산작가들의 작품에만 관심을 두었기 때문에 다면적이고 다충적인 근대기 부산미술의 상황을 이해하는데는 한계가 있었다. 재부산 일본인 화가와 일제시기 개최되었던 부산미술전람회의 영향, 그리고 숨겨져 있던 일제시기 부산 미술인들의 작품을 소개함으로써 이전과 다른 새로운 시각으로 지역미술사를 살펴보고자 한다.

 

Ⅱ피란수도 부산 _ 절망 속에 핀 꽃
Busan as the wartime capital – Flower blooming in despair

한국전쟁기 피란지 부산의 미술문화를 탐색하는 전시입니다. 6.25 전쟁으로 말미암아 임시수도가 된 부산은 새로운 ‘삶의 공간’이자 ‘문화공간’으로 변모할 수 밖에 없었다. 전국의 문화예술인들이 집결하였던 피난시기 부산의 문화와 예술을 주체적으로 조망해 본다. 특히, 피란시절 부산에서 활동했던 한국근대미술 선구자들의 예술가로서의 경로를 확인할 수 있다.


클라이언트
부산현대미술관
Museum of Contemporary Art Busan
20m-ps

부산 시립미술관 개관 20주년 기념展 포스터 디자인

메인 포스터 시안
20J_1
20J_2
20J_3

전시장 입구


1부 전시전경


2부 전시전경

20P_5

티켓 디자인
20D_3

도록 디자인
20-b

Client
부산시립미술관 – Busan Museum of Art


Visual Communication Design
에프 스튜디오

Exhibition Design
에프스튜디오


Curator
1부 이진철 학예연구관
2부 황서미 학예연구사


Construction
푸른애드

Print production
유신인쇄출판사